[하나님의교회] 좋은 고난

소울 2017. 11. 26. 23:35






잘 익은 상처에선 


꽃 향기가 난다


- 복효근 시인의 <상처에 대하여> 중에서-




상처는 고난의 흔적입니다.

나를 성숙하게 만들어주는 고난을 잘 이겨낸다면 그로 인한 상처는 꽃처럼 아름답게 기억될 것입니다. 





'소울' 카테고리의 다른 글

[궁금해요] 탄생과 죽음  (3) 2018.04.03
[하나님의 교회] 우분투  (7) 2018.03.12
[하나님의교회]초막절  (11) 2017.09.20
[하나님의교회]회개의 나팔을 부는 나팔절  (3) 2017.09.20

설정

트랙백

댓글

주남저수지 갈대~~

일상 2017. 11. 1. 00:22



여기는 경남 창원에 있는 주남저수지에요^^
저도 붕어 낚시하러 갔다가 처음 가봤는데 연인들끼리 많이 오는 데이트코스 였더라구요ㅋㅋ
(왜 나는 몰랐을까...)

암튼 여기 둘러 볼만했어요~


이렇게 나무계단으로 되어있어서 예쁘더라구요^^

그리고 꽤 넓었어요!



엄청 넓죠? 저수지 둘레를 따라 나무로 된 다릿길이 있어서 사진찍기도 좋고 구경하기도 좋더라구요^^



이렇게 물 밑에는 개구리밥도 많고 연꽃줄기도 많았어요
근데 물이 깨끗해보이진 않더라구요 ㅜ



둘레길에 이렇게 사진찍을수 있도록 바닥에 그림도 그려놨어요ㅋ



ㅋㅋㅋ 저도 한컷 찍어보았습니다

암튼 여러분~
날씨가 제법 쌀쌀해졌네요~ 겨울이 오려나봐요~^^
다들 감기 조심하세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벚꽃_ 아이폰 XS  (5) 2019.04.13
수원역 물품보관소를 찾아서  (1) 2019.04.07
인생파데~ VDL 후기!  (14) 2018.07.18
놀이동산 좋아잉!  (14) 2016.12.29
띠~용 ㅋㅋ  (17) 2016.12.14

설정

트랙백

댓글

[하나님의교회]초막절

소울 2017. 9. 20. 18:37


초막절




나팔절에 이어 이번에는 초막절에 대해 살펴볼까해요~


성경에 기록된 하나님의 절기 가운데 가을 절기를 대표하는 초막절은 일년 중 맨 마지막 절기인데요. 

이스라엘 민족들은 초막절을 독특한 의식으로 치룬답니다. 

초막(草幕)이라는 말처럼 그들은 산과 들에서 종려나무 가지와 은매화라 불리는 화석류나무 가지, 산버드나무 가지 등을 가져다가 성전 마당 또는 집 마당, 집 지붕 위에 두는데 

이는 이스라엘 백성들이 이집트에서 나온 후 40년 광야 생활 동안 장막 지었던 것을 잊지 않기 위해서예요. 

이 절기 동안 이스라엘 민족은 각종 나뭇가지로 꾸며진 초막에 거하며 불우한 이웃을 돌보고 기쁨으로 절기를 보냈는데요.

이러한 초막절은 모세가 시내산에서 두 번째 십계명을 받아 내려온 후 십계명인 언약의 돌판을 안치하기 위해 성막을 지었던 것에서 그 유래를 찾아볼 수 있습니다.


이스라엘 민족들은 성력 7월 15일부터 22일까지 7일 동안 성막을 짓기 위해 금, 은, 포목과 목재 등 다양한 재료를 가지고 왔어요.

모세는 이 모든 재료를 모아 재능 봉사자들에게 성막을 짓게 했

하나님께서는 성막 지을 재료를 모았던 날을 기념하고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대대로 지키게 하기 위하여 초막절을 제정해주셨습니다.

아직도 유대인들은 초막절이 오면 각종 나뭇가지로 집 안팎을 꾸미고 있어요.


하지만 각종 나뭇가지만 초막절을 지키는 것은 초막절이 가지고 있는 이면을 잘 모르고 지키는 것입니다. 초막절은 그저 초막을 짓는 것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그 속에 숨은 참된 의미를 되새겨야 합니다.


그러므로 만군의 하나님 여호와가 이같이 말하노라 그들이 이 말을 하였은즉 볼지어다 내가 네 입에 있는 나의 말로 불이 되게 하고 이 백성으로 나무가 되게 하리니 그 불이 그들을 사르리라 (예레미야 5:14)


하나님께서는 당신의 백성들을 나무로 표현하셨습니다.

 다시 말해 초막절에 각종 나뭇가지를 모은다는 의미는 하나님의 백성들을 모은다는 뜻입니다.

또한 초막절의 유래 가운데 모세가 성전 지을 재료를 모았던 것도 이와 마찬가지 입니다.


이기는 자는 내 하나님 성전에 기둥이 되게 하리니 그가 결코 다시 나가지 아니하리라 (요한계시록 3:12)


하나님을 믿고 따르는 거룩한 백성을 일컬어 성전의 기둥이라고 하신 것은 우리들이 곧 성전 재료이며 초막절의 성전 재료를 모았던 것 또한 성전 재료인 하나님의 백성들을 모을 것에 대한 의미가 숨어 있습니다. 

즉, 초막절은 단순히 나뭇가지로 지키는 절기가 아닌 하나님의 백성을 모으는 전도대회라는 의미입니다. 

이러한 의미를 모른 채 산과 들에서 나뭇가지를 가져다 지키는 초막절은 마치 서과피지(西瓜皮舐)에 불과하다고 합니다.


또한 초막절이 중요한 것은 이 절기 속에 담긴 하나님의 약속이 있기 때문에 초막절을 지키는 모든 인류에게 하나님께서는 이렇게 축복해주셨습니다.


예루살렘을 치러 왔던 열국 중에 남은 자가 해마다 올라와서 그 왕 만군의 여호와께 숭배하며 초막절을 지킬 것이라 천하 만국 중에 그 왕 만군의 여호와께 숭배하러 예루살렘에 올라오지 아니하는 자에게는 비를 내리지 아니하실 것인즉 만일 애굽 족속이 올라오지 아니할 때에는 창일함이 있지 아니하리니 여호와께서 초막절을 지키러 올라오지 아니하는 열국 사람을 치시는 재앙을 그에게 내리실 것이라 애굽 사람이나 열국 사람이나 초막절을 지키러 올라오지 아니하는 자의 받을 벌이 이러하니라 (스가랴 14:16~19)


초막절을 지키는 자들에게만 하나님께서 비를 내려주신다고 말씀하셨습니다.

성경에서 말하는 ‘비’는 성령을 의미하는데요.


유대인의 명절인 초막절이 가까운지라 ··· 명절 끝날 곧 큰날에 예수께서 서서 외쳐 가라사대 누구든지 목마르거든 내게로 와서 마시라 나를 믿는 자는 성경에 이름과 같이 그 배에서 생수의 강이 흘러나리라 하시니 이는 그를 믿는 자의 받을 성령을 가리켜 말씀하신 것이라 (요한복음 7:2, 37~39)





스가랴 선지자는 ‘초막절을 지키는 자에게 비를 내려주신다’고 기록했고, 

예수님께서는 ‘초막절을 지키는 자에게 성령을 주신다‘고 말씀하셨습니다. 

그렇다면 초막절을 지키는 자만이 이 시대 하나님께서 주시는 성령을 받을 수 있습니다. 

오늘날 초막절도 지키지 않으면서 성령을 받았다고 하는 자들은 과연 누구에게 어떤 영을 받았는지 의심하지 않을 수 없죠~ 

초막절은 오늘날을 사는 우리에게 더없이 중요한 절기입니다. 

하나님을 믿는 자라면 반드시 지켜야 하는 것입니다.^^*

짝짝짝★



'소울' 카테고리의 다른 글

[궁금해요] 탄생과 죽음  (3) 2018.04.03
[하나님의 교회] 우분투  (7) 2018.03.12
[하나님의교회] 좋은 고난  (6) 2017.11.26
[하나님의교회]회개의 나팔을 부는 나팔절  (3) 2017.09.20

설정

트랙백

댓글